메뉴 건너뛰기

신문스크랩

최정숙 작가 ‘백령 두무진-緣’-17일부터 갤러리 서담재서


백령도의 기억 오롯이 담아낸 미술전 열린다

최정숙 작가 ‘백령 두무진-緣’-17일부터 갤러리 서담재서

19-04-15 16:00ㅣ 배영수 기자 (gigger@naver.com)




 

남북의 평화 분위기 속에서 주목받고 있는 섬, 백령도를 주제로 한 미술전이 열린다.
 
중구 갤러리 ‘서담재'(송학로 25-15)는 오는 17일부터 다음달 31일까지 최정숙 작가의 개인전 ‘백령 두무진-緣’을 연다.
 
1954년생인 최 작가는 홍익대 서양화과 및 대학원 출신으로 지난 1991년 해반갤러리를 개관하고 1994년 해반문화사랑회 설립하는 등의 활동으로 지역사회에 잘 알려져 있는 인물이다.
 
지난 1999년 ‘나무야, 나무야’라는 이름의 첫 개인전을 연 이후 인천과 서울 등 국내는 물론 중국과 터키 등에서도 전시회 경력을 쌓아왔다.
 
최 작가에게 백령도는 특별한 섬이다. 백령도에 집안 대대로 터를 내리고 그의 부친이  8.15 해방부터 한국전쟁을 겪는 시기 7년 동안 백령면장을  지냈다. 송월동에서 줄곧 자란 최 작가가 두무진을 처음 본 때가 90년대 말이지만 그보다 오래 전 이미 인연을 맺은 섬이었다.
 
최 작가는 그동안 두무진 등 백령도 일대를 열심히 답사하면서 백령도와 두무진을 그려 왔다.
 
지난 2015년에는 ‘백령진촌886’ 전시와 함께 도서를 발간하고, 2017년에는 ‘백령도-남과 북의 바다가 흐른다’ 등의 전시를 하면서 백령도와의 특별한 인연을 보여주었다.
 
최 작가는 “송월동에서 자라 초등학교(당시 초등학교) 시절 매일 다녔던 길이 자유공원길과 홍예문, 성공회 내동교회 골목길이었다"며  "어릴 적에는 지금의 서담재 집 담벼락을 늘 지났던 만큼 서담재에서 전시를 갖게 돼 행복하다”고 전시회 소감을 밝혔다.
 
전시는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진행된다. 일요일과 월요일은 휴관한다. (문의 : 서담재 갤러리 032-773-3013)
 
아래는 이번 전시 작품 중 일부.
 






















 

댓글 0

댓글 쓰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43 (사)해반문화, 세계유산지킴이 캠프 열어 2019.07.15 0
942 청소년 문화유산해설사 양성 2019.07.04 5
941 인천 중구 서담재 갤러리, ‘백령 두무진-緣’ 전시 2019.04.18 15
» 최정숙 작가 ‘백령 두무진-緣’-17일부터 갤러리 서담재서 2019.04.17 9
939 문화재지킴이 발대식 및 1차 위촉교육 개최 2019.04.17 7
938 [포토에세이-유동현의 골목만보] '궁뎅이' 논했던 창영... 2019.03.15 23
937 인천in-"경인선 철길따라 임시열차 탔어요~" 2018.11.16 14
936 인천일보-11일 경인선 탐방 교육 프로그램 2018.11.08 27
935 경인일보-해반문화, 청년 유네스코세계유산 지킴이 간담 2018.11.08 9
934 경인방송-경인선 철길따라 홍보 2018.10.28 21
933 수도국산, 달동네박물관··· "알고 보니 더 정겹네... 2018.10.22 9
932 (사)해반문화, 청소년 대상 경인선 탐방교육 프로그램 ... 2018.10.16 19
931 인천 동구, 경인선 탐방교육 프로그램 참가자 선착순 모집 2018.10.05 31
930 경인선 탐방 프로그램 참가자 모집 2018.10.05 21
929 해반문화, 청소년 문화유산 해설사 양성교육 2018.09.11 74